경찰 간부 죽음…“업무 스트레스와 상관이 힘들게 했다” 동료 진술
경찰 간부 죽음…“업무 스트레스와 상관이 힘들게 했다” 동료 진술
  • 이경훈
  • 승인 2020.10.26 19:41
  • 수정 2020.10.26 19:42
  • 2020.10.27 1면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진상규명 2020-10-29 01:42:32
인터넷 기사에서 보니, 상사, 동료들의 시샘에 의해 왕따(별도 단톡방 개설 등), 단 한명이라도 따뜻하게 안아준 동료가 있었다면.. 경찰... 참... 상사의 갑질, 계산 대신 하게 하기, 동료들의 집단 을질 등 경찰조직 문화 전체를 바꾸어야 할 듯... 검찰 수사 있어야 할 것이다

아이고 2020-10-28 17:05:37
말로 사람을 죽였네요

세평조사, 인권침해적 요소가 있어 없어진걸로 아는데
암암리에 하는군요..수사권 개나 줘라

시샘만 하고 인정하지않은 간부, 직원들 모두 조사해야합니다..새치의 혀란 기사제목만 봐도 ㅠ

혀 조심해야..ㅡㅠ

불멸의아가리 2020-10-27 23:38:12
3층이 젤 문제 아닌가요

천억 2020-10-27 20:57:13
어쨌든 3층, 1층, 2층에 계신 높으신 분들의 자제분들도 평생 직장에서 갑질을 당하다가 스스로 목숨을 던지길 빌겠습니다.

백억 2020-10-27 19:52:45
또 이번에도 지지부진 흐지부지 유야무야 하면 내가 가서 직접 처단한다 제일먼저 3층 부터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