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삼송 학부모 "위험한 등굣길, 50분씩 걸어다니라고?"
고양 삼송 학부모 "위험한 등굣길, 50분씩 걸어다니라고?"
  • 김도희
  • 승인 2021.01.19 19:48
  • 수정 2021.01.19 19:40
  • 2021.01.20 6면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파트 유입에 코앞 고양중 과밀
버스노선도 없이 일부 먼 중학교로
대규모 차선 들어서 안전위협 커
“교육부, 신설 거부…버스는 협의”
/연합뉴스

고양시 덕양구 삼송지구 내 졸업을 앞둔 초등학교 6학년 학생들이 집 앞에 있는 중학교가 아닌 수 ㎞ 떨어진 중학교에 무더기로 배정받으면서 학부모들이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배정된 중학교까지 통학 시간이 도보로 40~50분이 소요되는 데다 등·하교를 위한 버스 노선마저 전무해 학생들의 통학권 침해가 우려된다.

19일 고양교육지원청과 일부 학부모들에 따르면 교육청은 지난 14일 삼송지구 내 삼송·동산·창릉·원흥초등학교 졸업생 360여명 중 130여명을 집 근처의 고양중학교가 아닌 4㎞ 정도 떨어진 지축중학교에 배정했다.

최근 삼송지구 내 대규모 아파트 건설로 인구 유입이 급증하면서 고양중학교가 과밀학급이 되자 지축중으로 분산, 배정한 것이다.

삼송지구에서 인근 고양중까지 거리는 500m 정도로 도보로 5~7분밖에 걸리지 않는데, 지축중에 배정받은 어린 학생들은 30~40분을 더 걸어야 한다. 더욱이 이곳은 신도시 조성으로 대규모 차선이 들어선 데다 횡단보도도 수차례 건너야 해 통학 시 안전 위협이 더 크다.

상황이 이러자 삼송지구 학부모들은 “3월 신학기부터 아이들이 영하의 날씨에 수 킬로미터를 도보로 통학해야 해 벌써부터 걱정이 크다”며 “사전에 교육청에게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삼송지구 인근 원흥중학교 신설을 촉구했으나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반발하고 있다.

학부모 최모(48)씨는 “먼 학교로 학생들을 배정하려면 최소한 안전한 등·하교를 위해 스쿨버스 등 통학대책이 수반돼야 하는데 교육청이 무책임하다”며 “인근 원흥중학교를 하루빨리 신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고양교육지원청은 고양중의 과밀학급 해소를 위해 교육부에 원흥중 신설을 4차례나 요구했으나 교육부에서 승인하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올해 신입생뿐 아니라 삼송지구 일부 학생들의 통학 불편과 학부모들은 불안감은 당분간 지속할 전망이다.

지원청 관계자는 “학부모들의 걱정을 이해한다”면서 “학생들이 등·하교 시 불편이 없도록 마을버스 노선 변경이나 신설 등을 위해 고양시와 적극적으로 협의에 나서겠다”고 해명했다.

/고양=김재영·김도희 기자 kdh@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리코타 2021-01-25 14:34:28
아무런 대책도 없이 학교만 배정만 하면 끝인가요? 버스노선이 없다면 스쿨버스라도 운행을 해야지요. 교실이 부족해서 코앞에 있는 학교를 갈 수 없다니, 어이가 없는 상황이네요.

김종도 2021-01-25 00:46:14
근본대책으로 원흥역 원흥지구에 원흥중을 신속히 신설해야하겠네요

바글 2021-01-21 11:05:58
급한대로 스쿨버스 운영이라도 해야하는것 아닙니까? 수수방관하고 있는 지자체와 교육청 문제 있네요

고양중 2021-01-21 10:05:50
차라리 그냥 걸어다닐 거리라면 이런고민 안합니다.
도보로 50분 그것도 편도만 그 시간 걸리는거리를 어떻게 3년 다니나요?
통학권을 보장해줘야 학교도 다닐수 있는거잖아요.
맞벌이라 픽업도 안되는데 지축중 앞까지 가는 버스 하나 없이 어찌 다니나요? 길바닥에 시간버리며 개고생 하겠네요.
집앞 도보 5분거리 고양중 두고 그 멀리 다녀야 되니 진짜 화나요.
통학대책 반드시 세워주세요.

탁상행정 2021-01-21 01:31:56
거리와 교통도 문제지만...제대로 형성되지도 않은 도시에 학교 배정해놓고
공사 미세먼지 및 소음은 어떻게 할건지? 사방팔방 아파트 공사만 하고 있던데
억지로 올해 개교하는것 자체가 문제인것 같다. 학생 및 부모 수백명에게 희생을 강요하는 행위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