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소비자용 SSD '870 EVO' 글로벌 출시
삼성전자, 소비자용 SSD '870 EVO' 글로벌 출시
  • 오원석
  • 승인 2021.01.20 18:24
  • 수정 2021.01.20 18:22
  • 2021.01.21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능·내구성 업그레이드
삼성전자 870 EVO SSD 패키지./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성능과 내구성을 업그레이드 한 소비자용 SSD '870 EVO'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삼성전자 SSD EVO 시리즈는 글로벌 소비자용 SSD 시장의 베스트셀러 제품으로 신제품 '870 EVO'는 보다 향상된 PC 성능을 원하는 PC 사용자 뿐 아니라 콘텐츠 크리에이터, IT 전문가 등 다양한 소비자들이 폭넓게 사용하기에 적합한 제품이다.

870 EVO에는 최신 V낸드와 컨트롤러가 탑재되고, 사용자의 작업량에 따라 성능을 최적화하는 인텔리전트 터보라이트(Intelligent TurboWrite) 기술이 적용돼 체감 성능을 향상 시켰다.

또 SATA 인터페이스에서 구현 가능한 최고 성능인 연속읽기 560MB/s, 연속쓰기 530MB/s의 속도를 지원하고 임의읽기 9만8000 IOPS(초당 입출력 작업 처리 속도), 임의쓰기 8만8000 IOPS의 속도를 제공한다.

업계 최고 수준의 내구성도 갖췄다.

4TB 모델의 경우 2400TBW (Terabytes Written, 총 쓰기 용량) 또는 5년 제한적 보증이 제공된다.

870 EVO는 2.5인치 규격이며, SATA 인터페이스에서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Biz팀장 이규영 상무는 “870 EVO는 최상의 성능과 내구성은 물론 강력한 호환성까지 갖춘 SATA SSD로 데스크탑, 노트PC, NAS(Network Attached Storage) 사용자까지 다양한 소비자층을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해 10월 메모리 주요 제품 9개가 영국 카본 트러스트(Carbon Trust)사로부터 '탄소 발자국 인증'을 받았으며 이번 출시되는 870 EVO 역시 지구 환경을 위해 제품을 생산하는 전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노력을 해오고 있다.

삼성전자는 250GB, 500GB, 1TB, 2TB, 4TB 등 5가지 용량의 '870 EVO' 제품을 한국, 미국을 시작으로 독일과 중국 등 40여개 국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평택=오원석 기자 wonsheok5@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