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마가 이어지고 있는 29일 인천 중구 신흥동의 한 횡단보도를 지나는 학생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양진수 기자 photosmith@incheo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