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합뉴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