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 세계 여자 3쿠션 선수권대회 4강에 진출한 한지은. 사진제공=대한당구연맹

대한민국 여자 3쿠션을 이끌어 갈 차세대 스타 한지은(21·성남당구연맹/세계랭킹 21위)이 2022 세계 여자 3쿠션 선수권대회 4강에 진출했다.

신지은은 21일 네덜란드 헤이르휘호바르트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세계랭킹 11위 카리나 예텐(네덜란드)을 27이닝 30대 20(에버리지 1.111)으로 제압했다.

앞서 신지은은 13개국 24명의 선수가 참가해 3명씩 8개조로 나뉘어 치러진 예선(E조)에서 제이미 뷰렌스(세계랭킹 9위, 벨기에), 솔다드 고메즈(세계랭킹 57위, 콜롬비아)와 함께 경기를 펼친 결과 예선 1위로 본선 16강 토너먼트에 진출, 세계랭킹 19위 마갈리 디클린더(프랑스)를 만나 38이닝까지 가는 접전 끝에 30대 21로 승리하며 8강에 오른 바 있다.

4강전은 한국과 일본의 대결로 치러진다.

한지은의 상대는 니시모토 유코(세계랭킹 14위, 일본)로 16강에서 이신영(44·충남당구연맹/세계랭킹 34위)을 꺾고 4강까지 진출했다.

또 다른 4강전에선 현재 세계랭킹 1위를 질주하고 있는 네덜란드의 테레사 클롬펜하우어와 일본의 노리코 후카오(세계랭킹 43위)가 격돌한다.

한지은은 한국시간으로 22일 저녁 8시에 4강전을 치를 예정이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