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 화성서부경찰서./사진=경기 화성서부경찰서 제공, 연합뉴스

29일 경기 화성서부경찰서는 살인예비 혐의로 50대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28일 밤 11시 45분쯤 A 씨는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에 있는 전 연인이자 피해자 50대 B 씨 집 앞으로 흉기를 들고 찾아간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피해자가 다른 남자를 만났다는 말을 듣자 피해자에게 전화해 "지금 죽이러 가겠다"고 협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A 씨는 만취 상태로, 주거지 안으로는 들어가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피해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관에게 붙잡혀 바로 인계됐다.

경찰 측은 "스토킹 범죄는 아닌 것으로 파악했다"며 "자세한 범행 경위 등은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유진 기자 yes-ujin@incheonilbo.com